Pamilacan island story - wild dolphin watching & snorkeling

Meet the real story of Pamilacan people who used to be dolphin hunters and now became dolphin protectors
  • Price $ 80
  • Duration 6 hours
  • Group of 16 people
  • Explore the Island on foot and experience first hand the warmth of its residents and the beauty of this Tropical Paradise.
  • Stroll along the stunning white sandy beaches, take a refreshing dip in the warm crystal clear waters.
  • Take lof of good pictures for your personal collection around this area

 

Early morning in the Island 

Start the journey with the board a motorized outrigger boat brings you to the seawaters around Pamilacan Island, southeast of Tagbilaran City. The water around Pamilacan Island is home to at least six species of whales and dolphins. If you are lucky, pilot whales may be sighted between the months of February and August.

 

Enjoy the day in the beautiful island  One interesting aspect of this tour is that the boat crew and “spotters” for this tour are former whale hunters. Now specially trained, they gave up their traditional livelihood in favor of preserving the environment. A sign that the environment here is intact and well-preserved since the place is free from stress, pressure, pollution and noise.

Other activities during this tour include swimming and snorkeling around Pamilacan Island whose coral reef lies just off-shore. There will also be a village tour and picnic lunch. Snorkeling gear is available for rent at an additional cost for those who havent brought their own.

 

Itinerary

5:30 A.M. pick you up at the hotel you stay

6:00 A.M depart from Baclayon church

7:00 A.M. arrive at the playground of the dolphins and whales

7:00 – 10:00 search where dolphins and whales are

10:00 - 11:00 proceed Pamilacan

11:00 – 12:00 Village Tour

12:00 – 01:00 lunch at the beach

01:00 – 02:30 travel the Balicasang/ Virgin island

02:30 – 03:30 snorkeling and swimming

5:00 arrive at the hotel

Price

Number of People Price per Person
1 - 16 $ 80

Language

English

Include

Boat, Snorkel gear, Lunch, Water,

Exclude

Personal snack

Preparation

Sunblock, Hat, Sandals, Swimsuit, Towel, Camera (if available, waterproof case)

Meeting point

About the host, "Hanz Pao"

I am Hazien, my friends call me hanz or pao. I was born and live in Bohol, Philippines. I studied Computer Programming. I go to the gym if I have a free time, sometimes I hang-out with my friends in the net shop where we use to play computer games and sometimes we go for a snorkeling with my friends. I also like camping and trekking. I like to explore and I love adventure. I love to travel. There are still many places in my hometown that I like to go to and not just my own hometown but places all over Philippines that I like to explore. I also want to go to other places outside Philippines, like I want to go diving in the Great Barrier Reef, or maybe camp in the Amazon Jungle, or experience local way of living in other countries. My interest for now is I really wanted to have a good job so I can help my mom for our daily needs. About Play Planet, first I would like to introduce why Play Planet was created and the purpose of it on how travelers should or must experience a unique trip or travel and help conserve our mother nature. The things I can do for the travelers is to have them experience the beauty of the environment by visiting the deferent scenic or places which captive their interest and I want to share to them my experience and have them try as a local here in our place.

Traveller's reviews

6 reviews
  • AWESOME
    보홀로 오길 제일 잘 했다고 생각한 순간은 역시 바다에 났을 때다. 돌고래를 보고, 스노쿨링을 하던 시간들... 바다가 너무 아름다워서, 순간 어떤 표현을 해야 할지 모를 정도였다. 우리만을 위한 작은 배를 타고 새벽에 돌고래를 보러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이곳 저곳 섬에 들르기도 했다. 그 섬들마다 깊이도 다르고 바닷 속 풍경도 달랐다. 나는 운 좋게 바다 거북이도 보았다. 히히 그리고 작은 물고기에게 장난치다가 위협도 받았다. 어쩜 그렇게 이쁜지 ... 제주 바다와는 다른 차원에서 바닷 속의 아름 다움을 가진 곳이었다. 지금도 보홀엔 자주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바다가 너무 아름답기 때문에 바다와 관련된 여러 프로그램을 좀 더 개발 하면 좋겠다는 생각도 들었다. (다만 깨끗하게 보존하는 차원에서의 개발)
    장수정
    NO LOCATION
  • AWESOME
    Absolutely, it was awesome! I recommend all my friends to travel Bohol once and join the local hosts who used to be dolphin hunters and are now working for guiding travelers and preserving dolphines and beatiful sea in the philippines. It's trully great!!!
    Sun Mi Seo
    Seoul, South Korea
  • AWESOME
    보홀에서의 두 번째 날. 돌고래를 보기 위해서는 아침일찍 일어난다기에 이른 새벽에 서둘러 배를 타고 바다로 나갔어요. 기대했던 것처럼 돌고래들을 가까이서 볼 수는 없었지만, 수족관이 아닌 넓은 바다를 헤엄치는 돌고래들을 멀리서라도 볼 수 있어서 좋았고, 평온한 바다에서의 시간도 좋았고, 배 위에서의 근사한 아침식사도 좋았고, 산호초들과 아름다운 색깔의 물고기들과의 시간도 좋았습니다:) 인간은 도저히 흉내낼 수 없는 아름다운 색을 간직하고 있는 바다와 하늘과 자연이 계속 아름답게 지켜지길..
    Hyojin Lee
    Philippines
  • AWESOME
    만약 누군가 특별한 여행을 하기를 원할 때, 나는 주저없이 이 여행을 권하고자 한다. 이른 새벽에도 눈을 뜰 수 있을 만큼 여행에 대한 설렘과, 2시간을 바다 한 가운데에 있어도 즐겁게 느낄 수 있는 낭만이 있기 때문이다. 든든한 두 청년들의 가이드도 매우 중요했다. 덕분에 우리는 운좋게 돌고래와 날치를 마음껏 보고, 파밀라칸 섬의 차분함을 마주하고, 바닷 속의 장관도 안전하게 즐길 수 있었다. 한 마디로, 재밌었다!
    Da Jeong Kim(Lucy)
    Quezon City, Philippines
  • AWESOME
    Lucky Charm:) 아침 일찍 보트를 타고 파밀라칸 섬으로 들어가는 길 부터 숙소로 돌아오는 길 까지. 단 한 순간도 잊을 수 없는 멋진 활동! 특히 파밀라칸 섬에 들어갔을때 보았던 아기자기 예쁜 집들과 개발되지 않은 순수한 마을의 모습들. 그냥 섬 안에 있다는 것만으로도 행복하고 마음이 편안해 지는 시간이었습니다~ 파밀라칸 섬 주변에서 했던 스노쿨링. 니모는 물론이고, 운이 좋게 돌고래 가족, 바다거북이 아저씨도 만나고! 다음번에 보홀을 다시 찾아온다면 꼭꼭 다시 한번 하고 싶어요*ㅁ*
    Buyoung Cho
    Quezon, Philippines
  • AWESOME
    마치 동화 속에 들어간 느낌이었습니다. 마침 하늘도 도와주셔서 세상엔 이렇게도 깊은 바다가 있을 수 있구나를 처음 느꼈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깊고도 넓은 바다가 이렇게도 잔잔할 수도 있구나를 알았습니다. 우리 사람도, 저도 그런 보홀의 바다같은 사람이 될 수 있다면 얼마나 감사하고 영광일까요. 바닷물 표면에서 유유히 멈춰 쉼을 취하고 있는 돌고래를 보면서, 그 짧은 날개로 15초 이상을 날아 다시 바닷속에 몸을 숨기는 날치들을 보면서, 그리고 이 모든 소중한 것들을 아끼고 지키려고 노력하는 보홀 사람들과 함께 하면서. 어쩌면 도시에 비해 분명 살아가기 힘든 부분이 있다고 하더라도 내가 나고 자란 곳에서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살아가기 위해 노력하는 친구들을 보면서 어쩌면, 보홀 사람들은 보홀의 바다같은 사람들이 될 수도 있겠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평화로운자연과 소중한 사람들이 함께 할 수 있었던 여행에 감사드립니다:))
    Choi Sun In
    Quezon, Philippines